정치

[노컷V] 나경원 '달창' 역대급 막말 파장 확산 "국민 모욕..즉각 사퇴!"

CBS노컷뉴스 강종민·이충현 기자 입력 2019.05.13. 18:30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달창' 발언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

백혜련 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여성의원들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입에 담지도 못할 수준의 역대급 막말로 국민을 모욕한 나경원 원내대표에게 강한 유감을 표하며 원내대표직을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달창’ 발언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최고위원은 13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이 ‘달창’이란 말은 차마 입에 담을 수 없는 여성 혐오적 표현이다. 그 말의 수준이 너무 저급해서 한 당의 대표 입에서 나왔다고 하기에는 믿을 수가 없다”고 비판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는 같은 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보수의 품위를 심각히 훼손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백혜련 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여성의원들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입에 담지도 못할 수준의 역대급 막말로 국민을 모욕한 나경원 원내대표에게 강한 유감을 표하며 원내대표직을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CBS노컷뉴스 강종민·이충현 기자] kjm586@cbs.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