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정치

박원순 "정권 계속해서 이어진다면 완전히 다른 세상 될 것"

입력 2019.05.19. 19:0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문재인 정권을 이은 정권이 계속해서 이어진다면 세상은 완전히 다른 세상으로 변할 수 있다."

박 시장은 "만약 김대중 대통령과 노 대통령을 이어 문재인 정권이 바로 들어섰다면 세상은 완전히 다른 세상으로 변했을 것"이라며 "지금이라도 문재인 정권을 계속해서 이어가 세상을 변화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음성재생 설정

이동통신망에서 음성 재생시
별도의 데이터 요금이 부과될 수 있습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황 그분은 국가보안법 해설서를 썼고 나는 폐지론을 썼다"
제주서 열린 노무현 대통령 10주기 추모제서 특강..황교안 대표 겨냥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문재인 정권을 이은 정권이 계속해서 이어진다면 세상은 완전히 다른 세상으로 변할 수 있다."

제주4·3평화공원에서 특강 하는 박원순 시장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19일 오후 제주4·3평화공원 내 4·3평화교육센터에서 열린 고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문화제에서 특강을 하고 있다. 2019.5.19 dragon.me@yna.co.kr

박원순 서울시장은 19일 제주4·3평화교육센터에서 진행된 고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년 추모문화제에서 이같이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4·3과 5·18 그리고 노무현'을 주제로 특강에 나섰다.

박 시장은 "세상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꼽힌 오스트리아 빈은 시민이 집 걱정을 하지 않도록 전체 주택의 40%가 공공임대주택"이라며 "빈 시장에게 어떻게 이러한 일이 가능한지 물었더니 1944년 빈이 독일로부터 해방된 이후 사회민주당이 정권을 놓친 적이 없었기 때문이라는 답을 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빈에서는 또 나치 독일에 대해 찬양하면 감옥에 간다"며 "빈 사례를 봤을 때 우리는 아직도 반성과 성찰이 필요하다"며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의 '5·18 망언'을 겨냥했다.

박 시장은 "노무현 대통령이 늘 말씀하시던 지론은 깨어있는 시민의 조직된 힘"이라며 "하지만 우리가 그러지 못했기 때문에 노 대통령을 잃고, 9년간 정권을 잃고 그래서 아름다운 4대강과 경제, 수많은 역사를 잃었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만약 김대중 대통령과 노 대통령을 이어 문재인 정권이 바로 들어섰다면 세상은 완전히 다른 세상으로 변했을 것"이라며 "지금이라도 문재인 정권을 계속해서 이어가 세상을 변화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시장은 그러면서 "시민들이 적극적으로 정치에 참여해 노 대통령의 뜻을 충분히 이어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특히 노 대통령 서거 10주기에 우리가 결심해야 할 것은 새로운 노무현을 기다리면서 우리 스스로 새롭게 변하고, 더 많은 이들과 노 대통령의 유산을 새롭게 실현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박 시장은 이날 특강 중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겨냥하는 발언을 하기도 했다.

그는 "제가 검사를 계속했으면 황 아무개 같은 공안 검사가 됐을지도 모르겠다"며 "하지만 검사를 해보니 사람 잡아넣는 일에는 취미가 없어 6개월 만에 사표를 냈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 현대사의 고문과 가혹 행위에 대해서 정리한 자신의 책 '국가보안법 3부작'을 소개하면서 "황 그분은 국가보안법 해설서를 썼고 나는 폐지론을 썼다"며 "말을 하다 보니 계속해서 비교하게 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광주 5·18 때 사법고시를 치른 일화를 말하면서 "저는 늘 광주에 큰 빚을 졌다고 생각한다. 황교안 대표 같은 사람은 이해가 안 된다"며 직접 황 대표를 겨냥하는 발언하기도 했다.

동백 배지 달고 특강 하는 박원순 시장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19일 오후 제주4·3평화공원 내 4·3평화교육센터에서 열린 고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문화제에서 특강을 하고 있다. 2019.5.19 dragon.me@yna.co.kr

dragon.m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