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현대차 수출차량 이송 대형 선박서 화재.."진화 중"(종합)

입력 2019.05.22. 12:31 수정 2019.05.22. 17:21

22일 오전 10시 16분께 울산시 북구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수출차량 이송용 대형 선박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현재까지 파악된 인명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소방당국은 선박 1층 혹은 2층 화물칸에서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정확한 화재 지점을 파악한 후 진화에 돌입할 예정"이라며 "현재 연기는 거의 나지 않고 있어 불은 잦아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현대차 수출차량 이송 선박서 불 [울산 해양경찰서 제공]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김용태 기자 = 22일 오전 10시 16분께 울산시 북구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수출차량 이송용 대형 선박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현재까지 파악된 인명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해당 선박은 5만t급 규모로 2천100여대의 차량이 실려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선박 1층 혹은 2층 화물칸에서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정확한 화재 지점을 파악한 후 진화에 돌입할 예정"이라며 "현재 연기는 거의 나지 않고 있어 불은 잦아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차 측도 피해 규모를 확인하고 있다.

canto@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19.07.20. 02:17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