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인천 길거리서 K2 소총 발견.. 경찰 출동

김민수 입력 2019.06.12. 13:57 수정 2019.06.12. 15:16

인천 부평구의 한 길거리에서 K2 소총이 발견돼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2일 인천 삼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인천 부평구 부개동의 한 도로 인근에서 K2 소총을 발견했다는 신고가 주민에 의해 경찰에 접수됐다.

신고한 주민은 "길거리에서 소총을 주웠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기동타격대와 보안과 직원 등 인력을 투입해 현장을 확인했으며, 신고한 주민으로부터 K2 소총을 인수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군 훈련 차량 이동 중 흘린 것으로 확인돼
【서울=뉴시스】

【인천=뉴시스】 김민수 기자 = 인천 부평구의 한 길거리에서 K2 소총이 발견돼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2일 인천 삼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인천 부평구 부개동의 한 도로 인근에서 K2 소총을 발견했다는 신고가 주민에 의해 경찰에 접수됐다.

신고한 주민은 "길거리에서 소총을 주웠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기동타격대와 보안과 직원 등 인력을 투입해 현장을 확인했으며, 신고한 주민으로부터 K2 소총을 인수했다.

확인결과 소총은 수도군수지원단 소속 모 일병이 훈련을 받고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흘린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경찰은 해당 군부대에 소총을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군부대는 밤새 훈련을 받고 이동하고 있던 것으로 알고있다"며 "소총을 인수한뒤 사실관계 파악, 해당 군부대에 인계했다"고 말했다.

kms0207@newsi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