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고흥서 술취한 남편이 50대 아내 수차례 폭행해 사망

김석훈 입력 2019.06.12. 14:53

전남 고흥경찰서는 50대 아내를 수차례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상해치사)로 A (61)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11일 오전 4시께 고흥군 금산면 자신의 집에서 아내 B (58) 씨를 주먹으로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아내 폭행 사실을 인근 주민에게 알렸으며, 주민은 경찰에 이 사실을 알려 B 씨를 광주의 한 병원으로 옮겼으나 이날 오후 5시 57분께 병원에서 숨진 것으로 판명 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찰, 상해치사 혐의 적용 구속영장 신청 예정


【고흥=뉴시스】김석훈 기자 = 전남 고흥경찰서는 50대 아내를 수차례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상해치사)로 A (61)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11일 오전 4시께 고흥군 금산면 자신의 집에서 아내 B (58) 씨를 주먹으로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아내 폭행 사실을 인근 주민에게 알렸으며, 주민은 경찰에 이 사실을 알려 B 씨를 광주의 한 병원으로 옮겼으나 이날 오후 5시 57분께 병원에서 숨진 것으로 판명 났다.

경찰은 술을 마신 A 씨가 가정불화로 폭력을 행사한 것으로 보고,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kim@newsi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