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시아경제

20분동안 7억어치 팔린 모피..역시즌 쇼핑 불티

성기호 입력 2019.07.05. 10:42

'겨울엔 에어컨, 여름엔 패딩ㆍ모피.'

서울 낮 최고기온이 32도까지 오르는 무더운 날씨에 때아닌 겨울용품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겨울 의류는 물론 난방용품까지 철 모르고 소비하는 역시즌 쇼핑이 각광받고 있는 것.

역시즌 쇼핑은 소비자들의 경우 할인 폭이 커 저렴한 가격에 제품을 살 수 있고, 유통업체는 재고물량 처리와 매출 증대에 도움을 주는 윈윈 구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유통업계 겨울용품 판매 급증
무스탕 등 매출 최대 198% 쑥
온풍기·매트 난방기구도 인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겨울엔 에어컨, 여름엔 패딩ㆍ모피.'


서울 낮 최고기온이 32도까지 오르는 무더운 날씨에 때아닌 겨울용품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겨울 의류는 물론 난방용품까지 철 모르고 소비하는 역시즌 쇼핑이 각광받고 있는 것. 역시즌 쇼핑은 소비자들의 경우 할인 폭이 커 저렴한 가격에 제품을 살 수 있고, 유통업체는 재고물량 처리와 매출 증대에 도움을 주는 윈윈 구조다. 이에 따라 유통업계는 여름 비수기를 극복하기 위한 틈새전략의 일환으로 '역시즌 마케팅' 카드를 속속 꺼내들고 있다.


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의 지난 한 달(6월 1~30일)간 여성용 무스탕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198%나 신장했다. 같은 기간 여성 패딩조끼와 다운패딩 재킷 판매도 각각 71%, 57% 증가했다. 남성 패딩조끼는 19%, 남성 다운점퍼도 4% 늘어나는 등 대표적 겨울 의류 판매가 골고루 신장했다. 또 다른 온라인 쇼핑사이트인 11번가에서도 같은 기간 여성패딩 거래액 증가율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지난해 겨울 패딩 대란과 따뜻했던 올겨울의 영향으로 패딩의 판매율은 그렇게 높지 않았다"면서 "그럼에도 불구, 올여름 패딩 판매율이 높아진 것은 이례적인 일"이라고 분석했다.


의류 외에 난방기구 판매율도 껑충 뛰었다. 지난달 11번가의 온풍기 거래증가율은 전년 동기 대비 61%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G마켓에서도 팬형 온풍기와 온수매트 판매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21%, 7% 늘었다.


업계 관계자는 "경기침체로 업황이 좋지 못한 데다 여름 비수기까지 겹쳐 고객 유치를 위한 틈새전략으로 역시즌 마케팅을 활용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온라인 쇼핑몰에서 모피를 구입한 직장인 최윤주(31ㆍ여)씨는 "정상 가격이 200만원 하는 모피를 3분 1 가격에 구입했다"며 "특가상품 비중이 높아 잘 고르면 저렴한 가격으로 고가의 제품을 살 수 있어 역시즌 쇼핑을 선호하고 있다"고 말했다.



계절을 뒤바꾼 청개구리 쇼핑족이 증가하면서 판매 규모를 확대하는 기업도 있다. CJ ENM 오쇼핑부문은 올해 역시즌 첫 상품으로 '엣지(A+G)'의 무스탕 코트, 밍크 카라 코트, 폭스 니트 코트, 라쿤 풀오버를 지난달 22일 론칭했다. 지난해 7월 론칭에 비해 열흘 정도 일러진 것이다. 홈쇼핑 업계에서는 여름 휴가철 TV 시청률이 감소하는 7~8월이 대표적 비수기로 꼽힌다. 이에 CJ ENM 오쇼핑부문은 올해 역시즌 상품의 규모를 400억원으로 늘렸다. 전년 대비 20% 이상 증가한 것이며 역시즌 마케팅을 시작한 시점인 2017년과 비교하면 두배 정도 늘린 규모다. 지난달 22일 방송된 여성패션 브랜드 엣지의 무스탕, 밍크 의류들은 1시간 동안 20억원 이상 주문실적을, 29일 방송된 패션 브랜드 VW베라왕의 밍크 상품은 20분 동안 7억원가량 주문실적을 기록했다.


유통업계들도 잇따라 역시즌 할인전에 나서는 모습이다. G마켓과 옥션을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는 지난 2일부터 오는 8일까지 '패션뷰티 빅세일' 프로모션을 열고 있다. 이 기간 아이더와 노스페이스 네파 등 다양한 브렌드의 패딩 점퍼 할인이 이뤄지는 등 역시즌 상품들이 준비돼 있다. 프로모션 첫날에는 '네파 2018년도 다운점퍼'가 하루동안 7000만원의 매출액을 올렸다.


아웃도어 브랜드 레드페이스는 베스트셀러 구스다운재킷 상품을 시즌에 앞서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역시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무신사도 겨울 한파를 미리 준비할 수 있는 '헤비 아우터 역시즌 특가 기획전'을 진행한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