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고은 정해인 주연 '유열의 음악앨범'

우인호 입력 2019.07.10. 15:15 수정 2019.07.10. 15:18

김고은 정해인 주연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이 8월 개봉한다.

이번 영화는 정지우 감독의 섬세한 표현과 연출, 그리고 남녀 주인공인 김고은 정해인의 멜로 연기가 기대다.

포스터에는 옛 분위기가 물씬 나는 제과점을 배경으로 그 시절 '미수'와 '현우'로 변신한 김고은, 정해인의 환한 미소가 담겨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미수와 현우가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담은 감성멜로물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고은 정해인 주연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이 8월 개봉한다.

이번 영화는 정지우 감독의 섬세한 표현과 연출, 그리고 남녀 주인공인 김고은 정해인의 멜로 연기가 기대다.

포스터에는 옛 분위기가 물씬 나는 제과점을 배경으로 그 시절 '미수'와 '현우'로 변신한 김고은, 정해인의 환한 미소가 담겨있다. 이 장소는 두 사람 모두에게 인생에서 가장 행복했던 순간으로 기억되는 공간이다.

'두근두근 돌아가고 싶은 그 시절 그 순간'이라는 카피 아래 활짝 웃고 있는 두 배우의 표정에서 멜로 연기를 하는 두 배우의 설렘이 묻어난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미수와 현우가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담은 감성멜로물이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