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울산 대송동 일원 정전 발생..아파트 등 40분간 불편

박수지 입력 2019.07.10. 22:20

10일 오후 8시 7분께 울산시 동구 대송동 일원에서 정전이 발생해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이 사고로 벽산아파트와 대송현대아파트 등 공동주택과 인근 주택 및 상가 등의 전기공급이 끊겼다.

한전에 따르면 정전 발생 직후 전력이 다시 공급됐지만, 대송현대아파트 1300여 가구와 대송고등학교 등은 40여분 동안 정전이 이어졌다.

한전은 대송고 등 전력을 공급하는 송전선이 끊어져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파트 정전 자료사진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울산=뉴시스】박수지 기자 = 10일 오후 8시 7분께 울산시 동구 대송동 일원에서 정전이 발생해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이 사고로 벽산아파트와 대송현대아파트 등 공동주택과 인근 주택 및 상가 등의 전기공급이 끊겼다. 동구청과 염포산터널 인근 신호등도 중단돼 교통경찰이 긴급 투입됐다.

한전에 따르면 정전 발생 직후 전력이 다시 공급됐지만, 대송현대아파트 1300여 가구와 대송고등학교 등은 40여분 동안 정전이 이어졌다.

한전은 대송고 등 전력을 공급하는 송전선이 끊어져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이다.

parksj@newsi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