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한국戰 끝낼 때 됐다"..美 하원 종전 촉구 결의

박선하 입력 2019.07.12. 20:15 수정 2019.07.12. 20:25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데스크] ◀ 앵커 ▶

한국전쟁의 공식적인 종전과 북핵 문제의 외교적 해결을 촉구하는 결의안이 미국 하원에서 처음으로 통과됐습니다.

미국의 1년치 국방 정책과 예산을 총괄하는 국방 수권법의 한 조문 형태로 결의안이 통과가 됐는데, 그 의미가 적지 않습니다.

박선하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미국의 안보와 국방 정책, 국방 예산과 지출을 망라하는 '국방수권법'

민주당의 로 카나 의원과 브래드 셔면 의원이 공동발의한 수정안이 표결에 부쳐집니다.

"찬성하시면 '예' 하시죠." (예~) "반대하시면 '아니오' 하시죠." (…)

'북한에 대한 의회의 인식'이란 내용의 이 결의 조항은 반대 없이 구두 표결로 통과됐습니다.

이 조항은 69년 동안 지속된 한국전쟁의 종식과 북한 비핵화를 위해 미국이 지속적이고 신뢰할 만한 외교적 노력을 추구해야 한다고 명시했습니다.

북한의 불법 핵 프로그램을 해결하기 위해 외교적 노력이 필수적이고, 북한과의 무력 충돌을 막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해야 한다고 적었습니다.

미 연방 의회에서 한국전쟁 종전을 추구해야 한다는 내용의 결의안이 통과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로 카나/민주당 하원의원] "이 수정안은 69년의 분쟁 끝에 북한과 최종적인 평화협정을 취하려는 역사적인 노력입니다."

이번 결실은 민주당이든 공화당이든 상관없이 미국 의회 내 달라진 대북 기류를 반영한 것으로, 법안이 상원에서도 통과되면 트럼프 행정부는 관련 내용의 이행 여부를 미 의회에 보고해야 합니다.

MBC뉴스 박선하입니다.

(영상편집 : 김선천)

박선하 기자 (vividsun@mbc.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