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날씨] 내일 중북부 무더위..충청 이남 장맛비

YTN 입력 2019.07.17. 23:49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내일도 수도권과 영서 지방은 무더위가 계속됩니다.

이들 지역에 폭염주의보도 발효 중인데요.

내일 서울과 춘천의 낮 기온 33도까지 치솟겠습니다.

한편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내일은 충청과 경기 남부, 강원 남부 지방에도 장맛비가 내리겠는데요.

이번 장맛비는 모레 오전까지 길게 이어집니다.

우선 내일까지 호남과 경남에 많게는 150mm 이상의 큰비가 오겠고요.

제주와 남부 내륙에는 최고 80mm,그 밖의 대부분 지역에 10~4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장마에 태풍까지 겹쳤습니다.

5호 태풍 다나스가 필리핀 부근에서 북상하고 있는데요.

태풍은 이번 금요일에 제주도를 지난 뒤 부산을 스치듯 남해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비가 내리는 충청 이남 지방은 더위가 주춤하겠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은 33도, 대구와 부산은 25도로 예상됩니다.

다음 주에도 한두 차례 장마가 활성화하겠는데요.

태풍까지 변수로 등장하면서 당분간 날씨 변화가 심할 것으로 보입니다.

최신 기상정보를 꼼꼼히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정보였습니다.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