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politics

민주 "후지TV, 국내 친일 정권 수립 선동..법적 조치 검토"

CBS노컷뉴스 박희원 기자 입력 2019.07.19. 16:03
자동 요약

더불어민주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는 19일 일본 후지TV가 정치 해설 프로그램에서 대한민국의 체제 전복을 선동하는 방송을 했다면서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이에 대해 최재성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 위원장은 브리핑 후 기자들과 만나 "아베 정권발 유언비어와 가짜 뉴스는 후지TV에 가장 먼저 등장해왔다"며 "매우 중대하게 보고 법률적 조치 등 관련 조치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文 대통령직 그만할 수밖에 없다'는 후지TV 좌시 못해"
"우리가 일본 수상 탄핵하라고 하면 용인되냐"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재검토는 원론적 얘기"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19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위해 연단으로 향하고 있다. (사진=황진환 기자)

더불어민주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는 19일 일본 후지TV가 정치 해설 프로그램에서 대한민국의 체제 전복을 선동하는 방송을 했다면서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오기형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 간사는 이날 국회에서 브리핑을 열고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체제를 흔들고, 나아가 친일 정권을 수립하겠다는 선동은 내정 간섭을 넘어 결코 좌시할 수 없는 정치적 공격 행위"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히라이 후미오 후지TV 논설위원은 17일 후지뉴스네트워크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방송에서 "한국 재계 인사로부터 '이제 문재인은 (대통령직을) 그만할 수밖에 없다'는 얘기를 들었다"고 주장해 물의를 빚었다.

이에 대해 최재성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 위원장은 브리핑 후 기자들과 만나 "아베 정권발 유언비어와 가짜 뉴스는 후지TV에 가장 먼저 등장해왔다"며 "매우 중대하게 보고 법률적 조치 등 관련 조치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후지TV에서 문 대통령 탄핵을 거론한 게 일본 정부의 비공식적 영향력이라고 보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최 위원장은 "그렇게 볼 수밖에 없다"며 "최근 오노데라 발언뿐만 아니라 2013년 한국 경제를 어택(공격)해야 한다는 아베 측근의 발언, 원화 매입 발언, 정권이 바뀌어야 이성적 발언이 가능하다는 발언 등을 종합해서 보면 그렇다"고 말했다.

한정애 일본경제침략대책특별위원회 위원은 "합법적인 절차로 선출된 대통령에 대해 투표권 없는 사람이 왈가왈부 한 자체가 일반상식을 뛰어넘는 일"이라며 "일본 정부가 해온 것도 상식 을뛰어넘지만 방송 언론까지 나서서 이렇게 하는 것에 대해 참담하다"고 규탄했다.

그러면서 "후지TV에 사과를 요구한다. 우리가 그쪽 수상 탄핵돼야 한다고 한다면 그게 일본에 용인되고 받아들여질 수 있는 내용이냐"며 "법적으로 가능한 수단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또 전날 문재인 대통령과 5당 대표 회동에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재검토가 나온 것에 대해선 "원칙적으로 특별한 고민하지 않고 있다. 원론적·일반적 얘기라고 이해하고 있다"고 선을 그었다.

[CBS노컷뉴스 박희원 기자] wontime@cbs.co.kr

노컷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뉴스 1

연령별 많이 본 뉴스

전체
연령별 많이 본 뉴스더보기

추천 뉴스 2

추천 뉴스 3

추천 뉴스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