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날씨] 내일 '대서' 찜통더위 계속..불쾌지수 높아요

YTN 입력 2019.07.22. 23:52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내일은 더위가 가장 심하다는 절기 대서입니다.

절기에 맞추기라도 하듯, 대부분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찌는 듯한 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우선 내일 서울 아침 기온이 24도, 강릉 27도로 밤사이에도 열기가 식지 못하고 곳곳에서 열대야가 나타나겠고,

한낮에는 서울 기온이 32도, 강릉 34도까지 오르며 무척 덥겠습니다.

내일도 대체로 구름 많은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또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낮 동안 내륙 곳곳에 소나기가 쏟아지겠고, 습도가 높아지며 불쾌감이 무척 심해지겠습니다.

내일 대부분 지역의 불쾌지수가 전원이 불쾌감을 느낄 수 있는 매우 높음 단계까지 오르겠습니다.

서로 양보하고 배려하는 마음을 갖고 하루를 보내시면 좋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서울 24도, 강릉 27도, 청주 25도, 대구 25도로 예상됩니다.

낮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서울 32도, 춘천33도, 광주 34도, 부산 30도로 예상됩니다.

모레 밤 중부 서해안을 시작으로 목요일에는 전국에 장맛비가 내리겠고, 중부 지방은 주말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지금까지 날씨 정보였습니다.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