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흥국생명, 그룹홈 여성 청소년 위한 자립 교육 진행

홍석근 입력 2019.08.05. 14:01

태광그룹 금융계열사 흥국생명은 자립을 앞둔 그룹홈 고3 여성 청소년들의 건강한 사회진출 위한 자립교육 '봄볕학교'를 진행하고 지난 2일 수료식을 가졌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자립교육은 고3 여성청소년 12명이 참여해 총 2주간의 교육으로 진행됐다.

이번 교육에 참석한 한 그룹홈 학생은 "자립에 대해서는 막막하고 두렵다는 생각에 항상준비를 피해왔는데, 흥국생명에서 마련해준 자립 교육을 통해 나의 인생 첫 걸음에 대한 기대감과 자신감이 생겼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난 2일 흥국생명 본사에서 열린 봄볕학교 수료식에서 흥국생명 조병익 대표이사(왼쪽)가 서울특별시 아동공동생활가정지원센터 김우현 센터장에게 그룹홈 청소년들의 건강한 자립을 위한 자립정착금을 전달하고 있다.

태광그룹 금융계열사 흥국생명은 자립을 앞둔 그룹홈 고3 여성 청소년들의 건강한 사회진출 위한 자립교육 '봄볕학교'를 진행하고 지난 2일 수료식을 가졌다고 5일 밝혔다.

그룹홈은 부모의 학대, 사망, 경제적 곤란 등의 이유로 원가정이 해체된 아동에게 일반 가정과 같은 주거환경을 제공하는 7인 이하의 생활시설이다. 그룹홈 아동청소년은 만 19세 이후에는 시설에서 퇴소해 자립해야 하지만, 현실적인 문제로 대부분의 청소년들이 자립에 대해 어려움을 느낀다. 흥국생명은 이런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자립을 앞둔 청소년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자립교육은 고3 여성청소년 12명이 참여해 총 2주간의 교육으로 진행됐다. 취업과 관련된 이력서 작성방법 및 모의 면접, 근로계약 및 근로조건 등에 대한 노무 교육을 시작으로 집 보는 방법과 계약방법, 예절교육까지 실생활에 필요한 강의들로 구성됐다. 특히 이번 자립 교육은 신체적, 정서적으로 비교적 더 많은 보호를 필요로 하는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했다. 건강 관리법 및 성교육, 혼자서도 할 수 있는 간단한 요리, 나에게 맞는 화장법 등을 통해 교육 참여 청소년들은 사회에 진출할 준비를 마쳤다.

이번 교육에 참석한 한 그룹홈 학생은 "자립에 대해서는 막막하고 두렵다는 생각에 항상준비를 피해왔는데, 흥국생명에서 마련해준 자립 교육을 통해 나의 인생 첫 걸음에 대한 기대감과 자신감이 생겼다"고 말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