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보라매병원, 환자와 지역주민 위한 '행복한 음악회' 개최

이순용 입력 2019.08.09. 10:15

서울대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김병관 병원장)은 지난 8일 원내 행복관 1층 아뜨리움에서 '환자와 지역주민을 위한 행복한 음악회'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보라매병원은 지역사회와의 협력적 관계를 구축하고, 나아가 공공병원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고자 환자 및 지역주민을 위한 건강·예술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최해오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환자 및 보호자와 지역주민의 정서적 안정 제공 목적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서울대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김병관 병원장)은 지난 8일 원내 행복관 1층 아뜨리움에서 ‘환자와 지역주민을 위한 행복한 음악회’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보라매병원은 지역사회와의 협력적 관계를 구축하고, 나아가 공공병원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고자 환자 및 지역주민을 위한 건강·예술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최해오고 있다.

‘보라매병원 행복한 음악회’는 원내 환자 및 지역주민들에게 마음의 위안을 찾을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하고자 마련한 예술 행사로, 지난 2009년 5월 첫 공연을 가진 이래 매 월 2회의 정기적인 공연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서울 청소년 리코더 합주단의 음악 공연이 진행되었으며, 아름다운 음색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장르의 연주가 이어져 공연을 찾은 환자 및 내원객들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

김병관 원장은 “이번 음악회가 환자와 지역주민의 지친 마음에 안정과 위로를 드리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보라매병원은 다양한 문화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지역사회를 위한 공공병원으로서의 책임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순용 (sylee@edaily.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