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이뉴스24

NH투자증권 나무, 최초 신규고객 대상 '럭키박스' 이벤트

장효원 입력 2019. 09. 05. 10:16

기사 도구 모음

NH투자증권 모바일증권 나무는 최초 신규 계좌개설 고객 대상으로 '증권플러스 for kakao' 앱에서 NH투자증권 계좌에 대해 잔고 동기화를 진행하면 자동으로 랜덤 비트코인과 랜덤 주식 1주가 담긴 '럭키박스'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12월20일까지 실시한다.

송인철 두나무 실장은 "NH투자증권과 실시간 잔고동기화 기능을 새롭게 선보이면서 랜덤 구성이라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럭키박스'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많은 고객들이 증권플러스 플랫폼의 업그레이드 된 기능도 경험하고 럭키박스의 행운도 잡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두나무와 제휴서비스 확대 MOU 체결 이후 이벤트 실시

[아이뉴스24 장효원 기자] NH투자증권 모바일증권 나무는 최초 신규 계좌개설 고객 대상으로 ‘증권플러스 for kakao’ 앱에서 NH투자증권 계좌에 대해 잔고 동기화를 진행하면 자동으로 랜덤 비트코인과 랜덤 주식 1주가 담긴 ‘럭키박스’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12월20일까지 실시한다.

비트코인은 최소 5천원 상당에서 최대 1비트코인(9월2일 기준 1천240만원)이 랜덤으로 증정되며 고객의 업비트 계정으로 자동 입금된다. 주식은 신세계, SK, GS 등 증권플러스의 종목진단 서비스가 선정한 평가 상위 50 종목 중 랜덤으로 증정되며 신설된 NH투자증권 나무 계좌로 1주가 자동 입고된다. 랜덤 주식과 함께 해당 종목에 대해 1개월간 무료로 증권플러스 종목진단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이용권도 제공한다. 증정 경품은 참여 종료 후 영업일 기준 3일 이내 지급된다.

NH투자증권은 지난 6월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및 국민 증권 어플리케이션 ‘증권플러스 for Kakao’를 운영 중인 두나무와 플랫폼 공유를 통한 제휴 서비스 확대에 대한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양 사는 주식으로 대표되는 증권사 플랫폼 이용고객과 암호화폐 거래 등에 서비스를 이용 중인 고객들에게 각기 다른 영역에 투자를 경험토록 하자는 취지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NH투자증권 모바일증권 나무는 최초 신규 계좌개설 고객 대상으로 ‘증권플러스 for kakao’ 앱에서 NH투자증권 계좌에 대해 잔고 동기화를 진행하면 자동으로 랜덤 비트코인과 랜덤 주식 1주가 담긴 ‘럭키박스’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12월20일까지 실시한다. [사진=NH투자증권]

MOU 체결 후 지난달 26일 증권플러스 앱 내에 NH투자증권(나무) 비대면 개설 프로세스를 열고, 양사 서비스 이용 고객에 잔고동기화, 체결알림을 가능하게 하면서 제휴 서비스 확대의 첫 장을 연 바 있다. 또한 NH투자증권(QV/나무) MTS에 업비트의 암호화폐 시세를 제공하고 있기도 하다.

송인철 두나무 실장은 “NH투자증권과 실시간 잔고동기화 기능을 새롭게 선보이면서 랜덤 구성이라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럭키박스’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많은 고객들이 증권플러스 플랫폼의 업그레이드 된 기능도 경험하고 럭키박스의 행운도 잡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지택 NH투자증권 WM Digital 영업지원부 부장은 “증권거래 고객과 제휴사 서비스(암호화폐 거래 등) 이용 고객의 편의와 경험 확대 기회를 양사의 전향적인 공조로 만들 수 있었다”며 “양 사의 역량과 장점을 활용한 제휴모델에 대한 시도가 지속적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NH투자증권 모바일증권 거래 서비스 나무는 이번 이벤트 대상 (계좌개설) 고객에게 나무 매체(MTS/HTS) 이용 시 주식거래 수수료 평생무료, 연5% 적립형 발행어음 특판 등의 다양한 혜택을 추가로 제공한다.

지난 2월 출시 5주년을 맞은 ‘증권플러스 for Kakao’는 국내 최초의 소셜 트레이딩 서비스로 다양한 증권 콘텐츠와 이용자 친화적인 인터페이스를 기반으로 8월말 기준 누적 다운로드 300만, MAU 66만을 기록하고 있다.

장효원기자 specialjhw@inews24.com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