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장제원, 아들 음주운전에 "참담한 심정..법적 책임 받아야 할 것"

이형진 기자 입력 2019.09.07. 17:56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7일 아들의 음주운전 혐의와 관련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버지로서 이루 말할 수 없이 참담한 심정"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장 의원의 아들 장모씨는 이날 새벽 2시쯤 마포구 인근에서 술에 취해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부딪치는 사고를 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끼쳐 드리게 돼 깊이 사과드린다"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 2018.12.3/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7일 아들의 음주운전 혐의와 관련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버지로서 이루 말할 수 없이 참담한 심정"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장 의원의 아들 장모씨는 이날 새벽 2시쯤 마포구 인근에서 술에 취해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부딪치는 사고를 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장씨에 대해 수사 중이라고 이날 밝혔다.

장 의원은 "용준(노엘)이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잘못에 대한 모든 법적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고 덧붙였다.

hjin@news1.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