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가정연합, 아프리카 상투메 프린시페에서 서밋·축복결혼식

신동립 입력 2019.09.08. 18:42

'상투메 프린시페 서밋'(아프리카 서밋 2019)이 5~7일 상투메 프린시페 국회의사당 등지에서 열렸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한학자 총재, 이바리슈투 카르발류 상투메 프린시페 대통령, 조르주 봄 제주스 상투메 프린시페 총리, 국회의원 55명 전원, 장관 15명 전원이 참석했다.

카르발류 대통령은 "상투메를 신(神) 상투메로 축복해 준 한학자 총재에게 감사하다"면서 "상투메는 천국의 모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상투메 프린시페 국민 6000쌍에게 예비축복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통령 비롯, 국회의원과 장관 전원 참석
모든 행사 TV 생중계
한학자 총재, 상투메 프린시페 국회의사당 성수의식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상투메 프린시페 서밋'(아프리카 서밋 2019)이 5~7일 상투메 프린시페 국회의사당 등지에서 열렸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한학자 총재, 이바리슈투 카르발류 상투메 프린시페 대통령, 조르주 봄 제주스 상투메 프린시페 총리, 국회의원 55명 전원, 장관 15명 전원이 참석했다.

카르발류 대통령은 “상투메를 신(神) 상투메로 축복해 준 한학자 총재에게 감사하다”면서 “상투메는 천국의 모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국가가 주관한 축복식도 열렸다. 상투메 프린시페 국민 6000쌍에게 예비축복을 했다. 성수의식에서는 정치·종교계를 대표하는 60쌍이 한학자 총재의 성수를 받았다.

한학자 총재와 이바리슈투 카르발류 상투메 프린시페 대통령

한학자 총재는 대통령에게 굿거버넌스상, 총리와 국회의장에게는 감사패를 전달했다. 통일그룹 계열사인 신정개발특장차가 개발한 소방차도 기증했다. 이날 축복식 현장은 상투메 프린시페 국영방송이 생중계했다.

상투메 프린시페 청년학생축제에는 4만명이 참가했다. 수도 아구아그란드 시장, 청년부 장관, 교육부 장관, 문화부 장관 등이 청년들을 격려했다. 이 축제도 7시간 동안 생방송됐다.

상투메 프린시페 서밋

한편, 한학자 총재는 2018년 1월 마키 살 세네갈 대통령과 아프리카 서밋을 공동개최했다. 11월에는 넬슨 만델라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남아공 케이프타운에서 초종교평화축복식을 열었고, 올해 6월에는 남아공에서 10만쌍 효정가정축복페스티벌을 주최했다.

10월 일본 나고야 5만명 효정문화축복 페스티벌 중부대회, 알바니아 서밋 및 축복식, 11월 캄보디아 정상회의 및 5만명 축복식, 대만 1만명 전진대회, 미국 ACLC 3만명 대회, 12월 남아공 20만명 대회가 예정돼 있다.

realpaper7@newsi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