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베트남 경제 고성장 지속..3분기 GDP 7.31% 성장

입력 2019.09.28. 13:53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 와중에도 베트남의 경제는 고속성장을 계속하고 있다.

베트남 통계청은 28일 올해 3분기(7∼9월) 국내총생산(GDP)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7.31% 성장했다고 밝혔다.

이는 베트남 정부가 올해 GDP 성장률 목표로 설정한 6.6∼6.8%를 상회하는 것이다.

아시아개발은행은 최근 경제전망 보고서에서 베트남의 올해와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각각 6.8%와 6.7%로 유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 와중에도 베트남의 경제는 고속성장을 계속하고 있다.

베트남 통계청은 28일 올해 3분기(7∼9월) 국내총생산(GDP)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7.31% 성장했다고 밝혔다.

또 2분기(4∼6월) GDP 성장률을 애초 발표했던 6.71%에서 0.02% 포인트 높은 6.73%로 수정하고, 올해 들어 지금까지 평균 성장률은 6.98%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는 베트남 정부가 올해 GDP 성장률 목표로 설정한 6.6∼6.8%를 상회하는 것이다.

특히 제조, 가공 분야 성장률이 11.37%를 기록하며 경제성장을 이끌었고 건설·공업 분야와 서비스 분야도 각각 9.36%와 6.85%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들어 이달까지 달성한 수출 규모도 작년 같은 기간보다 8.2% 증가한 1천943억 달러(233조1천600억원)를 기록했다.

'포스트 차이나'로 불리는 베트남은 지난해 GDP 성장률 7.08%를 달성, 2008년 이래 10년 만의 최고치를 기록했다.

아시아개발은행은 최근 경제전망 보고서에서 베트남의 올해와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각각 6.8%와 6.7%로 유지했다.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PG) [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youngkyu@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19.10.17. 11:37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