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오늘(10일) 서울대·권익위 국감..딸 장학금 논란 등 '조국 국감' 예고

안다영 입력 2019.10.10. 01:01

오늘(10일) 국회에서는 국민권익위원회와 서울대학교, 국민연금공단 등에 대한 국정감사가 열립니다.

서울대학교에 대한 국회 교육위원회 감사에서는 조국 법무부 장관 딸 장학금과 아들의 공익인권법센터 허위 인턴증명서 발급 의혹 등을 놓고 야당의 공세가 예상됩니다.

또 권익위원회에 대한 정무위 감사에서는 조 장관 아내인 정경심 교수가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기소된 상황에서 조 장관이 장관 업무를 수행하는 것과 관련해 여야가 공방을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오늘(10일) 국회에서는 국민권익위원회와 서울대학교, 국민연금공단 등에 대한 국정감사가 열립니다.

서울대학교에 대한 국회 교육위원회 감사에서는 조국 법무부 장관 딸 장학금과 아들의 공익인권법센터 허위 인턴증명서 발급 의혹 등을 놓고 야당의 공세가 예상됩니다.

또 권익위원회에 대한 정무위 감사에서는 조 장관 아내인 정경심 교수가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기소된 상황에서 조 장관이 장관 업무를 수행하는 것과 관련해 여야가 공방을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교육위와 정무위 국감에서도 '조국 국감'이 재현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보건복지위의 국민연금공단 국감에서는 도요타자동차와 닛산자동차 등 일본 전범기업에 투자한 국민연금의 책임투자 문제와 기금운용 수익률 관련 질의가 나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밖에 기재위는 국세청에 대해, 법사위는 감사원에 대해 각각 국정감사를 진행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안다영 기자 (browneyes@kbs.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