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MBN

나경원 "문재인 정권, 잃어버린 2년 반"..민주당 "후안무치"

입력 2019.10.30. 07:49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앵커멘트 】 그제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에 이어 어제(29일)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교섭단체 대표연설에 나섰습니다. 나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권의 전반기는 '잃어버린 2년 반'이었다"며 청와대를 비판했는데, 민주당은 "후안무치"라며 반발했습니다. 최형규 기자입니다.

【 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임기 반환점을 지난 문재인 정권 전반기를 '잃어버린 2년 반'이라고 규정했습니다.

그러면서 "안보와 경제, 헌정 질서가 무너졌다"며 비판 수위를 높였습니다.

▶ 인터뷰 : 나경원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우리 영토, 영공이 유린당하는 대한민국, 헌법 정신이 대통령에 의해 짓밟히는 대한민국, 2년 반 내내 문재인 대통령은 헌법상 직무유기 대통령이었습니다."

정권 차원에서 추진하는 공수처법과 선거법 개정안에 대해서는 "자유민주주의를 후퇴시키는 독재악법이 될 것"이라며 반대 입장을 다시 한 번 분명히 했습니다.

또, 정시 확대와 입시 공정성 확보 등 이른바 '조국 적폐 방지법'을 추진해 공정의 질서를 바로 세우겠다는 뜻도 밝혔습니다.

민주당은 "한국당이 '공정'을 외치는 것은 후안무치하다"고 맞받아쳤고,

▶ 인터뷰 : 정춘숙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 "국회 선진화법 위반 수사를 거부하는 자유한국당이 공정을 외치는 것은 어불성설입니다. 검찰에 출두해서 조사 먼저 받는 것이 순서입니다."

바른미래당은 '대안이 없는 연설'이었다고 깎아내렸습니다.

한편, 그제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의 연설 때 야당에서 강하게 반발했던 것과 달리 나 원내대표의 연설은 비교적 차분한 분위기에서 진행됐습니다.

MBN뉴스 최형규입니다.[ choibro@mbn.co.kr ]

영상취재 : 안석준 기자·변성중 기자·배병민 기자 영상편집 : 김민지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