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연합뉴스

UAE, 대형 유전 확인.."세계 6위 원유 매장국 돼"

입력 2019.11.05. 16:52

아랍에미리트(UAE) 정부는 4일(현지시간) 원유와 천연가스가 매장된 혼합 유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UAE 최고석유위원회(SPC)는 이 유전의 매장량은 원유 70억 배럴, 천연가스가 1조6천억㎥라고 발표했다.

SPC는 "이번 유전 확인으로 UAE의 원유 매장량이 1천50억 배럴로 늘어났다"라며 "이는 현재 원유 매장량 6위인 쿠웨이트를 앞지르는 양이다"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걸프 지역의 유전 [AP=연합뉴스]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아랍에미리트(UAE) 정부는 4일(현지시간) 원유와 천연가스가 매장된 혼합 유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UAE 최고석유위원회(SPC)는 이 유전의 매장량은 원유 70억 배럴, 천연가스가 1조6천억㎥라고 발표했다.

SPC는 "이번 유전 확인으로 UAE의 원유 매장량이 1천50억 배럴로 늘어났다"라며 "이는 현재 원유 매장량 6위인 쿠웨이트를 앞지르는 양이다"라고 설명했다.

또 천연가스 매장량도 7조7천억㎥로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이 매장량 역시 세계 6위권이다. UAE의 원유, 천연가스 매장량은 세계 7위였다.

UAE의 현재 하루 평균 산유량이 300만 배럴, 천연가스 생산량이 3억㎥인 점을 고려하면 산술적으로 앞으로 각각 96년, 70년간 생산할 수 있는 매장량이다.

UAE 국영석유사 ADNOC은 산유 시설 현대화와 확충으로 2020년에 일일 원유 생산량을 400만 배럴까지 늘리고, 2030년까지 500만 배럴로 증산할 계획이다.

hskang@yna.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