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노컷뉴스

사랑채 천막으로 이동하는 황교안 대표

국회사진취재단 입력 2019. 11. 24. 17:27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청와대 앞에서 5일째 단식 농성을 이어가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4일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 서 열린 긴급의원총회 도중 불편함을 느껴 사랑채 앞 천막으로 이동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국회사진취재단]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