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연합뉴스

치아보험 가입건수 444만..2년반만에 1.5배로 증가

입력 2019.12.03. 11:06

치아보험 가입건수가 2년 6개월 사이에 1.5배 규모로 증가했다.

3일 한국신용정보원이 발간한 '치아보험, 누가 얼마나 가입했을까'란 보고서에 따르면 치아보험 가입건수는 2016년 12월 297만건에서 올 6월 444만건으로 49.2%(147만건) 늘었다.

실제 올 상반기 치아보험 지급건수가 지난해 하반기에 견줘 19.1% 늘어나는 등 증가 추세에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치아보험 가입건수가 2년 6개월 사이에 1.5배 규모로 증가했다.

3일 한국신용정보원이 발간한 '치아보험, 누가 얼마나 가입했을까'란 보고서에 따르면 치아보험 가입건수는 2016년 12월 297만건에서 올 6월 444만건으로 49.2%(147만건) 늘었다.

특히 생명·손해보험사 모두 경쟁적으로 치아보험을 출시했던 지난해 상반기에만 78만건 증가했다.

치아보험 가입자 중 40대가 24.4%로 가장 많았고, 이어 50대(21.3%), 30대(20.1%), 20대(14.5%) 순이었다.

연령대별 치아보험 가입률은 40대가 12.2%, 30대 11.8%, 50대 10.3%, 20대 8.9%였다.

올 상반기 치과 치료로 보험금을 받은 가입자를 연령대별로 보면 50대가 24.1%로 가장 많았고, 40대(22.8%), 30대(19.0%)가 뒤를 이었다.

월평균 치아보험료는 30대가 3만9천원, 40대 5만원, 50대 6만원으로 연령대가 높을수록 오르다가 60대 5만원으로 낮아진다.

건강보험에서 고령층의 치과 치료 보장을 확대하면서 고액의 치아보험 수요가 줄었기 때문으로 보고서는 풀이했다.

치아보험 가입자 중 5.0%는 2개사 이상의 치아보험에 중복 가입했다.

치아보험은 실손보험과 달리 중복 보장이 돼 2개 이상의 치아보험에서 각각 보험금을 지급한다.

보고서는 지난해 치아보험 가입자의 감액·면책기간이 끝나면 손해율과 민원이 증가할 우려가 있다며 이에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실제 올 상반기 치아보험 지급건수가 지난해 하반기에 견줘 19.1% 늘어나는 등 증가 추세에 있다.

치아보험은 30∼50대 소비자의 새로운 수요를 발굴한 틈새상품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틈새보험상품이 출시될 것으로 보고서는 전망했다.

치아보험 가입자의 연령대별 구성비와 치아보험 가입률 [한국신용정보원 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