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파이낸셜뉴스

낮술 취한 너구리 발견.. 獨 크리스마스 시장서 '헤롱헤롱'

이혜진 입력 2019.12.10. 10:35

독일의 한 크리스마스 시장에서 술에 취해 비틀거리는 너구리가 발견됐다.

9일(현지시간) 미 폭스뉴스 등에 따르면 지난 7일 낮 12시 독일 튀링겐주 에르푸르트의 크리스마스 시장에서 술취한 라쿤(미국너구리) 한마리가 발견됐다.

이 너구리는 사람들이 마시다 남은 멀드 와인을 먹고 술에 취한 것으로 추정된다.

너구리는 술에 취해 시장을 활보하고 다니며 방문객들을 놀라게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음 / 사진=픽사베이

[파이낸셜뉴스] 독일의 한 크리스마스 시장에서 술에 취해 비틀거리는 너구리가 발견됐다.

9일(현지시간) 미 폭스뉴스 등에 따르면 지난 7일 낮 12시 독일 튀링겐주 에르푸르트의 크리스마스 시장에서 술취한 라쿤(미국너구리) 한마리가 발견됐다.

이 너구리는 사람들이 마시다 남은 멀드 와인을 먹고 술에 취한 것으로 추정된다.

멀드 와인은 와인에 과일과 향신료 등을 넣어 따뜻하게 끓인 것으로, 유럽 등에서 겨울철과 크리스마스에 즐겨 마시는 음료다.

너구리는 술에 취해 시장을 활보하고 다니며 방문객들을 놀라게 했다.

가정집 앞 계단에서 휴식을 취하던 너구리는 결국 쓰레기통 옆에서 잠들었다.

현지 경찰은 "너구리는 분명히 취한 상태였다"면서 "음주 측정은 이뤄지지 않았다"라고 전했다.

너구리는 동물보호소로 옮겨질 계획이었으나 시장 경비원의 신고를 받고 찾아온 사냥꾼에 의해 사살됐다.

이 도시에서는 지난해에도 버려진 술을 먹고 취한 고슴도치 두마리가 발견된 바 있다.

#너구리 #낮술 #와인 #크리스마스

sunset@fnnews.com 이혜진 기자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