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2보] 한국당 뺀 '4+1' 예산 수정안 본회의 통과..512.3조원 규모

입력 2019.12.10. 21:07 수정 2019.12.11. 07:13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에서 마련한 내년도 예산안 수정안이 1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본회의 표결에서 수정안은 재석 162인 중 찬성 156인, 반대 3인, 기권 3인으로 의결됐다.

수정안은 513조5천억원 규모의 정부 원안에서 1조2천억원을 삭감한 총 512조3천억원규모다.

4조8천억원 가량 증액되고 6조원 가량이 감액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예산안 상정 항의하는 자유한국당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10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문희상 국회의장이 내년도 예산안을 상정하자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항의하고 있다.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차지연 김여솔 이동환 기자 =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에서 마련한 내년도 예산안 수정안이 1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본회의 표결에서 수정안은 재석 162인 중 찬성 156인, 반대 3인, 기권 3인으로 의결됐다.

수정안은 513조5천억원 규모의 정부 원안에서 1조2천억원을 삭감한 총 512조3천억원규모다.

4조8천억원 가량 증액되고 6조원 가량이 감액됐다.

charge@yna.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