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국민일보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에이락과 손잡고 홍보마케팅 본격화

정창교 기자 입력 2019. 12. 12. 22:40 수정 2019. 12. 12. 22:43

기사 도구 모음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관장 류영수, 이하 복지관)은 12일 복지관 2층 회의실에서 ㈜에이락(대표이사 홍영기, 이하 에이락)과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자원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복지관 자원개발을 위해 사회복지 기획 및 홍보 마케팅을 원활히 진행해 뇌성마비인의 재활과 자립·자활, 권익 증진을 목적으로 체결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회복지도 이제는 기획시대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관장 류영수, 이하 복지관)은 12일 복지관 2층 회의실에서 ㈜에이락(대표이사 홍영기, 이하 에이락)과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자원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복지관 자원개발을 위해 사회복지 기획 및 홍보 마케팅을 원활히 진행해 뇌성마비인의 재활과 자립·자활, 권익 증진을 목적으로 체결됐다.

업무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상호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자원개발을 위한 사회복지 기획 및 홍보에 힘쓸 계획이다.

류영수 관장은 “에이락과 업무 협약을 계기로 전문적인 복지관 홍보를 기획해 자원개발에 나설 계획”이라며 “양사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고 밝혔다. 홍영기 대표이사는 “사회복지 기획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복지관의 자원개발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에이락은 사업기획 및 마케팅 기획 전문회사다. 수년간 검증기관과 지자체 그리고 다수의 기업과의 다양한 경험을 통해 확보한 사업기획과 마케팅 역량이 활용해 복지관에 적합한 사업 성공과 매출 상승에 실질적인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