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12월 24일 15시 06] 차범근 아들 차세찌, 음주운전 교통사고..면허취소 수준 만취

송지영 입력 2019.12.24. 14:58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의 아들인 차세찌 씨가 음주 운전 사고로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서울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차씨는 어젯밤 11시 40분쯤 서울 종로구의 한 식당 앞 도로에서 자신의 차를 운전하다 앞서가던 차를 추돌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차범근 전 축구 대표팀 감독의 아들인 차세찌(33) 씨가 음주 운전 사고를 내 도로교통법 위반 등 혐의로 입건됐다고 서울 종로경찰서가 24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당시 차씨 혈중알코올농도, 면허취소에 해당하는 0.246%

[뉴스 스크립트]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의 아들인 차세찌 씨가 음주 운전 사고로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서울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차씨는 어젯밤 11시 40분쯤 서울 종로구의 한 식당 앞 도로에서 자신의 차를 운전하다 앞서가던 차를 추돌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차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에 해당하는 0.246% 정도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차씨는 경찰 조사에서 음주 운전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장에 출동해 기초 조사를 진행한 경찰은 관련 자료 등을 확보한 뒤 차씨를 귀가시켰고, 앞으로 차씨를 다시 불러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입니다.

sjy02@yna.co.kr


[기사 전문]

차범근 아들 차세찌, 음주운전 교통사고…면허취소 수준 만취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차범근 전 축구 대표팀 감독의 아들인 차세찌(33) 씨가 음주 운전 사고를 내 도로교통법 위반 등 혐의로 입건됐다고 서울 종로경찰서가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차씨는 23일 오후 11시 40분께 서울 종로구의 한 식당 앞 도로에서 자신의 차를 운전하다 앞서가던 차를 추돌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차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에 해당하는 0.246% 정도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차씨와 경찰서로 동행해 기초 조사를 하고, 관련 자료 등을 확보한 뒤 차씨를 귀가시켰다.

차씨는 음주 운전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앞으로 차씨를 다시 불러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yes@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