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유시민 "논리적 사고력 감퇴" vs 진중권 "이분, 60 넘으셨죠?"

이강일 입력 2019.12.25. 20:11 수정 2019.12.26. 07:51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유튜브 방송에서 자신을 비판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소셜미디어에서 맞받아쳤다.

진 교수는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진중권의 논리적 사고력은 그동안 살아본 경험까지 보태져 10년 전보다 낫다"라고 밝혔다.

유 이사장이 전날 유튜브 방송에서 "진 교수의 장점은 논리적 추론 능력과 정확한 해석 능력이었다. 진 교수 스스로 자신의 논리적 사고력이 10년 전과 비교해 얼마나 감퇴했는지 자가진단해봤으면 한다"고 말한 데 응수한 것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진중권 교수 페이스북 캡처]

(영주=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유튜브 방송에서 자신을 비판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소셜미디어에서 맞받아쳤다.

진 교수는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진중권의 논리적 사고력은 그동안 살아본 경험까지 보태져 10년 전보다 낫다"라고 밝혔다.

유 이사장이 전날 유튜브 방송에서 "진 교수의 장점은 논리적 추론 능력과 정확한 해석 능력이었다. 진 교수 스스로 자신의 논리적 사고력이 10년 전과 비교해 얼마나 감퇴했는지 자가진단해봤으면 한다"고 말한 데 응수한 것이다.

진 교수는 이어 "유 작가 비방하지 않겠습니다. 저게 다 자신의 발언과 행동을 일치시키려는 유 작가의 일관된 삶 태도의 발로라 이해합니다. 이 분, 60 넘으셨죠?"라며 유 이사장의 나이도 언급했다.

이는 유 이사장이 과거 한 강연에서 나이가 들면 사람이 달라진다는 취지로 말하며 60대가 되면 가능한 책임 있는 자리에 가지 않겠다고 발언한 것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진 교수는 또 페이스북에서 유 이사장의 발언을 소개하며 "왜 이렇게 과잉반응하는지 모르겠다. 쓸 데 없이 인신공격을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앞서 진 교수는 유 이사장이 정경심 교수 의혹과 관련해 최성해 동양대 총장과 통화한 것을 "취재가 아닌 회유"라고 주장하며 대립각을 세웠다.

진 교수는 최근 대학에 사표를 낸 사실을 페이스북을 통해 밝혔다.

leeki@yna.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