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소감 말하는 원종건 씨

진성철 입력 2019. 12. 29. 14:5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영입인재 2호'인 원종건 씨가 29일 국회에서 소감을 말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해찬 대표, 원종건씨, 윤호중 사무총장. 2019.12.29

zji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