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MBN

3일도 전국 미세먼지 '나쁨'.."포근하지만 일교차 주의"

입력 2020.01.02. 17:56 수정 2020.01.09. 18:06

금요일인 내일(3일)도 강원 영동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의 공기가 탁하겠습니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3일 대기 정체로 국내 미세먼지가 쌓이고 국외 미세먼지도 유입돼 강원 영동을 제외한 전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나타내겠다"고 오늘(2일) 예보했습니다.

다만, 강원 영동의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으로 예상됩니다.

건조주의보가 발효된 강원 영동과 경상 해안 등에서는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합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금요일인 내일(3일)도 강원 영동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의 공기가 탁하겠습니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3일 대기 정체로 국내 미세먼지가 쌓이고 국외 미세먼지도 유입돼 강원 영동을 제외한 전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나타내겠다"고 오늘(2일) 예보했습니다.

다만, 강원 영동의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으로 예상됩니다.

환경과학원 관계자는 "5일까지 대기 정체가 계속돼 미세먼지가 축적되겠다"며 "6일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나 눈이 내리며 미세먼지가 해소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전국은 대체로 구름이 많다가 오후부터 맑아지겠습니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 전라 서해안에는 산발적으로 눈이나 비가 오겠습니다.

아침 기온은 -7∼3도, 낮 기온은 4∼11도로 예보됐습니다.

기온은 평년보다 3∼4도 높지만 내륙 지역 일교차가 10∼12도로 벌어져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습니다.

건조주의보가 발효된 강원 영동과 경상 해안 등에서는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합니다.

새벽부터 아침까지 내륙 지역 곳곳에 안개가 낄 것으로 전망되며 서해상과 남해상에도 안개가 예보돼 있어 교통·해상 안전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포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