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연합뉴스

일본, 북한 미사일 시설 등 감시용 정찰위성 발사 성공

박세진 입력 2020.02.09. 11:54

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와 미쓰비시(三菱)중공업은 9일 오전 가고시마(鹿兒島)현 다네가시마(種子島) 우주센터에서 일본 정부의 정보 수집 위성인 '고가쿠(光學)' 7호기를 탑재한 H2A 로켓 41호기를 쏘아 올렸다.

JAXA는 위성이 예정된 궤도에 진입해 발사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이날 쏘아 올린 '고가쿠' 7호기는 2015년 발사된 5호기의 후속 기종으로, 우주 공간에서 지상을 감시하는 사실상의 정찰 위성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와 미쓰비시(三菱)중공업은 9일 오전 가고시마(鹿兒島)현 다네가시마(種子島) 우주센터에서 일본 정부의 정보 수집 위성인 '고가쿠(光學)' 7호기를 탑재한 H2A 로켓 41호기를 쏘아 올렸다.

JAXA는 위성이 예정된 궤도에 진입해 발사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일본이 자체 개발한 H2A 로켓의 발사가 성공한 것은 이번이 35회째가 되면서 성공률은 97%를 넘어섰다.

JAXA와 미쓰비시중공업은 애초 지난 1월 27일을 첫 발사일로 잡았다가 기상악화로 하루 미룬 뒤 질소가스 배기관에 구멍이 발견돼 다시 발사를 연기했었다.

이날 쏘아 올린 '고가쿠' 7호기는 2015년 발사된 5호기의 후속 기종으로, 우주 공간에서 지상을 감시하는 사실상의 정찰 위성이다.

교도통신은 디지털카메라와 같은 방식으로 촬영하도록 설계된 이 위성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 시설 동향 파악 등에 활용될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다네가시마 우주센터 교도=연합뉴스)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와 미쓰비시중공업이 9일 가고시마현 다네가시마 우주센터에서 정보 수집 위성 '고가쿠(光學)' 7호기를 실은 H2A 로켓 41호기를 쏘아 올리고 있다.

parksj@yna.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