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한국경제

비엣젯항공, 베트남~인도 3개 노선 5월 신규 취항

최병일 입력 2020.02.16. 14:17

베트남 차세대 항공사 비엣젯항공이 오는 5월부터 인도로 향하는 3개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

다낭~뉴델리(주 5회), 하노이~뭄바이 노선(주 3회)은 5월 14일부터 이용할 수 있다.

비엣젯항공은 호찌민~뉴델리 및 하노이~뉴델리 노선에 이어 총 5개의 베트남~인도 노선을 운항하게 됐다.

비엣젯항공은 올해 초 인천~껀터 및 인천~달랏 노선 운항을 시작하며 현재 한국과 베트남 간에 총 11개의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여행의 향기

베트남 차세대 항공사 비엣젯항공이 오는 5월부터 인도로 향하는 3개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 다낭~뉴델리(주 5회), 하노이~뭄바이 노선(주 3회)은 5월 14일부터 이용할 수 있다. 호찌민~뭄바이 노선은 5월 15일부터 주 4회 운항한다. 비엣젯항공은 호찌민~뉴델리 및 하노이~뉴델리 노선에 이어 총 5개의 베트남~인도 노선을 운항하게 됐다.

비엣젯항공은 13억 인구의 인도로 취항지를 늘리며 아시아 전역으로 항공 네트워크를 확장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탑승객들은 동남·동북 아시아의 다양한 환승 항공편을 이용하게 될 전망이다.

비엣젯항공은 올해 초 인천~껀터 및 인천~달랏 노선 운항을 시작하며 현재 한국과 베트남 간에 총 11개의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최병일 여행·레저전문기자 skycbi@hankyung.com

ⓒ 한국경제 &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