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조선일보

트럼프, 대통령 전용차 '야수' 타고 트랙 돌아

입력 2020.02.18. 03:0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도널드 트럼프(왼쪽 사진 왼쪽) 미 대통령과 부인 멜라니아가 16일(현지 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데이토나비치에서 열린 자동차경주대회 '데이토나 500'에 참석해 미국 국가가 연주되는 동안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미국개조자동차경기연맹(NASCAR·내스카)이 주최하는 이 행사는 주요 팬이 보수층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야수(The Beast)'라 불리는 대통령 전용차를 타고 경기장 트랙을 돌기도 했다(오른쪽 사진).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