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김성주 민주당 예비후보 "코로나19 긴급생활비 지급" 제안

김동철 입력 2020.03.04. 10:28

김성주 더불어민주당 전주병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기본소득 개념의 재난 긴급생활비를 지급하자"고 제안했다.

그는 4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금 절실히 필요한 것은 소비촉진이 아니라 소득지원"이라며 "재원은 6조원의 추경, 재난관리기금 등 각종 기금 등을 우선 활용하고 지원대상과 지원금액은 국회에서 논의를 통해 정하면 된다"고 주장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김성주 더불어민주당 전주병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기본소득 개념의 재난 긴급생활비를 지급하자"고 제안했다.

코로나19 정책 제시하는 김성주 민주당 예비후보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김성주 더불어민주당 전주병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4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3.4

그는 4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금 절실히 필요한 것은 소비촉진이 아니라 소득지원"이라며 "재원은 6조원의 추경, 재난관리기금 등 각종 기금 등을 우선 활용하고 지원대상과 지원금액은 국회에서 논의를 통해 정하면 된다"고 주장했다.

김 예비후보는 "홍콩 정부는 코로나19 대책으로 11조원을 투입해 만 18세 이상 영주권자에게 150만원 상당의 현금을 지급하기로 했고, 말레이시아도 버스, 택시 기사 등 어려움을 겪는 직업계층에 약 17만원을 지급했다"고 예를 들었다.

또 "맞벌이 부부의 돌봄 지원도 절실히 필요하다"면서 "부모가 아이들을 돌볼 수 있도록 일시적으로 재택근무, 특별휴가, 유연근무제를 확대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sollenso@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20.05.31. 11:24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