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스1

日 사이타마서 원인불명의 '검은 비' 내려 충격

박병진 기자 입력 2020. 03. 04. 10:31 수정 2020. 03. 04. 11:26

기사 도구 모음

일본 사이타마(埼玉)현에서 원인 불명의 검은색 비가 내려 주민들이 불안에 떠는 소동이 빚어졌다.

후지뉴스네트워크(FNN) 등 일본 현지 매체에 따르면 지난 2일 사이타마현 하스다(蓮田)시에는 검은색 비가 내린다는 신고가 20건 이상 접수돼 당국이 사태 파악에 나섰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사이타마현에 검은 비가 내렸다" "차가 검은 비로 더러워졌다" 등의 글과 함께 여러 사진이 올라오면서 3일 오후 일본 포털 실시간 검색어에도 '검은 비'가 순위권에 올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일 일본 사이타마(埼玉)현 하스다(蓮田)시에서 검은 비가 내렸다. (트위터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일본 사이타마(埼玉)현에서 원인 불명의 검은색 비가 내려 주민들이 불안에 떠는 소동이 빚어졌다.

후지뉴스네트워크(FNN) 등 일본 현지 매체에 따르면 지난 2일 사이타마현 하스다(蓮田)시에는 검은색 비가 내린다는 신고가 20건 이상 접수돼 당국이 사태 파악에 나섰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사이타마현에 검은 비가 내렸다" "차가 검은 비로 더러워졌다" 등의 글과 함께 여러 사진이 올라오면서 3일 오후 일본 포털 실시간 검색어에도 '검은 비'가 순위권에 올랐다.

SNS에 올라온 사진을 보면 검은색 빗물을 확인할 수 있다.

차량이 검은색으로 얼룩져 있다. (트위터 갈무리) © 뉴스1

하스다시는 "방사능 및 대기 오염 물질을 측정했지만 문제는 없었다"며 "사이타마현 동부 환경관리사무소와 정보를 교환하며 사태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확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으면서 지역 주민들은 불안에 떨고 있다.

일각에선 2일 오전 6시30분쯤 인근 지바(千葉)현 노다(野田)시의 폐플라스틱 공장에서 불이 난 것을 검은 비의 원인으로 추정하고 있다. 화재 현장에서 뿜어져 나온 연기와 재가 비와 섞이면서 검은색 비가 내렸다는 것이다.

pbj@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