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대구 수성갑 여론조사]주호영 53.4%, 김부겸 34.8%

대구CBS 이정환 기자 입력 2020.04.01. 06:03 수정 2020.04.01. 08:15

4.15총선 대구 수성갑 선거구에서는 미래통합당 주호영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후보를 크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CBS와 영남일보, KBS대구가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주호영 후보의 지지율은 53.4%로 김부겸 후보 34.8%보다 18.6%p 높았다.

정당별 여야 후보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미래통합당 지지층에서는 주호영 의원 82.2%, 이진훈 후보 8.4%, 김부겸 후보 6.2% 순으로 조사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4.15총선 대구 수성갑 선거구에서는 미래통합당 주호영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후보를 크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후보 지지도...주호영 53.4%, 김부겸 34.8%

대구CBS와 영남일보, KBS대구가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주호영 후보의 지지율은 53.4%로 김부겸 후보 34.8%보다 18.6%p 높았다.

무소속 이진훈 후보 8.2%, 기타 다른 후보 0.6%, 부동층 3%로 조사됐다.

주호영 후보는 50대(53.3%)와 60대 이상(73.8%)에서 높은 지지를 받았다.

김부겸 후보는 30대(49.9%)와 40대(44.5%)에서 지지율이 높았다.

정당별 여야 후보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미래통합당 지지층에서는 주호영 의원 82.2%, 이진훈 후보 8.4%, 김부겸 후보 6.2% 순으로 조사됐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에서는 김부겸 후보가 94.8%로 압도적 지지율을 보여 지지 정당별 후보 적합도에 큰 차이를 보였다.

지지 정당이 없다는 무당층에서는 주호영 후보 45.7%, 김부겸 후보 23.5%, 이진훈 후보 17.8%로 나타났다.


◇정당 지지도...통합당 53.4%, 민주당 25.1%

정당 지지도는 미래통합당이 53.4%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25.1%, 정의당 4.4%, 민생당 0.6% 순이다.

기타 정당 8.6%, 지지 정당 없음 6.9%, 잘 모름 1.1%로 조사됐다.

미래통합당 지지도는 50대(54.5%)와 60대 이상(78.7%), 더불어민주당은 30대(42.5%)와 40대(33.7%)에서 높았다.

지지 정당이 없다는 무당층은 20대(9.0%)와 50대(10.2%)에서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비례정당 지지도...미래한국당 43.9%, 열린민주당 10.5%

수성갑 지역의 비례정당 지지도는 미래한국당이 43.9%로 가장 높았다.

열린민주당 10.5%, 국민의당 10.1%, 더불어시민당 9.9%, 정의당 7.6%, 민생당 3.3% 순이다.

미래한국당의 지지도는 50대(46.9%)와 60대 이상(66.0%), 미래통합당 지지층(74.9%)에서 높았다.

열린민주당은 30대(16.5%)와 더불어민주당 지지층(30.9%)에서, 국민의당은 40대(16.0%)에서 높게 나왔다.

더불어시민당은 더불어민주당 지지층(32.4%)에서, 정의당은 20대(11.2%)에서 높았다.

◇주호영 의원 지역구 변경 찬반 팽팽

주호영 후보가 수성을에서 수성갑으로 지역구를 옮겨 공천된 것과 관련해 잘 된 결정이라는 응답이 42.2%로 나타났다.

잘못된 결정이라는 응답 41.1% 보다 1.1%p 높았다.

잘 된 결정이라는 응답은 여성(45.2%), 50대(41.1%), 60대 이상(62.1%), 미래통합당 지지층(66.7%)에서 높았다.

잘못된 결정이라는 응답은 남성(44.9%), 30대(49.0%), 더불어민주당 지지층(71.4%)에서 상대적으로 높게 나왔다.

◇미래통합당 공천 잘못 41.3%, 잘됐다 32.1%

미래통합당 공천이 잘못된 공천이라는 응답은 41.3%로 잘된 공천이라는 응답 32.1%보다 9.2%p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잘 모른다는 응답은 26.6%로 나타났다.

잘못된 공천이라는 응답은 남성(45.5%), 30대와 40대(각 48.6%)에서 높게 나왔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층(65.2%)에서 상대적으로 높았다.

잘 된 공천이라는 응답은 60대 이상(40.0%), 미래통합당 지지층(50.1%)에서 상대적으로 높았다.
이번 조사는 대구CBS와 영남일보,KBS대구가 공동으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해 진행됐다. 2020년 3월 28일과 29일 이틀간 대구 수성(갑)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를 대상으로 자동응답조사(ARS 100%, 무선/휴대전화 가상번호 82.5%, 유선/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17.5%)를 실시하였다. 2020년 2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연령·권역별 가중치 부여(셀가중)한 결과이며,표본 수는 508명(전체 23,767명의 통화시도 중 통화성공 9,026명, 응답완료 508명, 응답률 5.6%)이며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 ±4.3%p이다.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대구CBS 이정환 기자] wangljh@hanmail.net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