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안심밴드 착용 대구·부산서 2명.."자가격리 중 다방 가고 산책도"

구무서 입력 2020.05.06. 11:42

자가격리 수칙을 위반하고 격리 장소를 이탈해 안심밴드를 착용한 사례가 대구와 부산에서 2건 발생했다.

이어 박 홍보관리팀장은 "다른 한 분은 부산에서 자가격리지를 이탈한 후 인근 중학교를 산책하다가 주민신고로 적발돼 어제(5일) 오후에 안심밴드를 착용했다"고 덧붙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구 1명·부산 1명씩 안심밴드 착용 사례 나타나
[세종=뉴시스]강종민 기자 =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지난달 24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 브리핑에 참석하며 배석자들과 '자가격리 위반자 안심밴드'를 살펴보고 있다. 2020.04.24. ppkjm@newsis.com

[서울=뉴시스] 구무서 정성원 기자 = 자가격리 수칙을 위반하고 격리 장소를 이탈해 안심밴드를 착용한 사례가 대구와 부산에서 2건 발생했다.

박종현 범정부대책지원본부 홍보관리팀장은 6일 오전 11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5일 18시 기준 총 2분이 안심밴드를 착용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격리 장소 이탈 등 자가격리 수칙 위반자에 대해 4월27일부터 안심밴드 착용 방안을 실시하고 있다.

박 홍보관리팀장은 "한 분은 대구에서 격리지를 이탈한 후 인근 다방을 방문했다가 지인 신고로 적발돼 어제(5일) 오후 안심밴드를 착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 홍보관리팀장은 "다른 한 분은 부산에서 자가격리지를 이탈한 후 인근 중학교를 산책하다가 주민신고로 적발돼 어제(5일) 오후에 안심밴드를 착용했다"고 덧붙였다.

격리 장소 이탈자가 안심밴드 착용을 거부하면 자가격리에서 시설격리로 전환된다.

박 홍보관리팀장은 "대구에서 격리지 이탈하셨던 분이 처음에 밴드 착용을 거부했다"며 "시설격리 명령을 받고 다음 날 집행을 하러 갔는데 그때 안심밴드를 착용하고 자가격리를 하겠다고 해서 안심밴드를 착용한 후 자가격리 중"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3000개 안심밴드를 주문·제작해 수칙 위반자에게 착용케 할 계획이다. 박 홍보관리팀장은 "처음에 안심밴드를 총 3000개 주문해서 제작을 했는데 아직 그 숫자에는 변동이 없다"고 말했다.

안심밴드는 격리지를 무단 이탈하거나 확인 전화를 받지 않는 등 격리 지침을 위반한 사람들이 착용 대상이다. 자가격리 위반자가 안심밴드 착용을 거부하면 시설 격리될 수 있다. 단, 지난 3월27일 도입 이전의 기존 자가격리자에게 소급 적용은 되지 않는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jungsw@newsis.com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