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서울신문

코로나19 관련 어린이 괴질 정체는

김민석 입력 2020.05.12. 16:36

코로나19는 상대적으로 아기나 어린이에게 영향이 덜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최근 그 믿음이 깨졌다.

유럽과 미국에서 모든 나이대 어린이가 코로나19 발병과 관련된 괴질에 걸려 사망하는 경우까지 나왔기 때문이다.

하지만 코로나19에 감염된 성인과 달리 이 증후군은 기침과 호흡곤란을 유발하지 않으며 폐에 미치는 영향도 없다.

코로나19 관련 아동 환자 모두에게서 나타나지 않는 이유도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New York Coronavirus - 뉴욕에서 코로나19 관련 괴질로 아동 3명이 숨진 9일(현지시간) 센트럴파크에서 한 아버지가 마스크를 쓴 채 아이와 공을 차고 있다.EPA 연합뉴스

뉴욕 아동 73명 발병 3명 死
유럽 50명 중 영국 1명 숨져
대부분 코로나19 감염 관련
여러 장기에 염증... 쇼크발생
병명도 없는 신종 질병에 긴장

코로나19는 상대적으로 아기나 어린이에게 영향이 덜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최근 그 믿음이 깨졌다. 유럽과 미국에서 모든 나이대 어린이가 코로나19 발병과 관련된 괴질에 걸려 사망하는 경우까지 나왔기 때문이다. 11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이 괴질에 대해 의사들은 배워 본 적도 없으며, 이름과 진행 경과, 대응 절차 등도 아직 분명히 나타나지 않은 신종 질병이다.

유럽과 미국 의사들은 이 질환을 ‘소아 다기관 염증 증후군’이라고 부른다. 알려진 증상으로는 발열, 발진, 눈 충혈, 림프절 부종, 날카로운 복통 등이 있다. 영국과 프랑스, 스위스, 스페인, 이탈리아 등 유럽에서 최소 50건, 미국 뉴욕에서만 73건 이상이 보고됐다. 뉴욕에서 3명, 영국에서 1명이 숨졌다.

유아부터 10대까지 모든 연령대 어린이에게서 사례가 나왔다. 대부분은 코로나19 확진자이거나 혈액검사 결과 양성 항체가 나와 감염된 적이 있다는 걸 시사했다. 하지만 코로나19에 감염된 성인과 달리 이 증후군은 기침과 호흡곤란을 유발하지 않으며 폐에 미치는 영향도 없다.

이 증후군은 가와사키병으로 알려진 희귀한 소아병과 어느 정도 유사하다. 하지만 결정적으로 이 질병은 심장의 여러 혈관에 염증을 일으키며, 혈압이 떨어지고 혈액의 순환 기능이 저하돼 일종의 독성 쇼크에 빠지게 한다.

현재 이 증후군은 스테로이드, 정맥 면역 글로불린, 아스피린, 항생제 등을 이용해 치료하고 있다. 심장에 심각한 영향을 받은 아이들은 장기적인 관찰과 치료가 필요할 수 있다.

성인에게는 나타나지 않고 어린이들에게만 이 병이 나타나는 이유도 정확히 확인되지 않았다. 현지 의료진은 면역 체계가 완성되지 않았기 때문인 것으로 보고 있다. 코로나19 관련 아동 환자 모두에게서 나타나지 않는 이유도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