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머니S

K2, '오싹 레깅스' 3종 출시.. 이중 냉감 효과 극대화

강인귀 기자 입력 2020. 05. 12. 17:05

기사 도구 모음

아웃도어 브랜드 K2가 한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오싹(OSSAK) 레깅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오싹(OSSAK) 레깅스' 시리즈는 냉감 소재와 냉감 공법을 이중으로 적용한 듀얼쿨링 시스템으로 여름철 쾌적하고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냉감 레깅스 제품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웃도어 브랜드 K2가 한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오싹(OSSAK) 레깅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K2

'오싹(OSSAK) 레깅스' 시리즈는 냉감 소재와 냉감 공법을 이중으로 적용한 듀얼쿨링 시스템으로 여름철 쾌적하고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냉감 레깅스 제품이다. 가볍고 신축성이 뛰어날 뿐 아니라 회복력이 우수한 소재를 적용하여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기본형 레깅스부터 스커트 일체형의 여성용 레깅스, 레깅스와 반바지가 함께 세트로 구성돼 부담없이 착용할 수 있는 남성용 레깅스 등 총 3종으로 출시됐다.

대표 제품인 '오싹 레깅스'는 얇고 시원한 트리코트 소재를 사용했으며 레깅스 안쪽 면에 체온이 상승하면 열을 흡수하는 PCM 냉감 프린트를 적용해 불쾌지수가 높은 한여름에도 시원하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여성용은 솔리드 컬러에 스트라이프 패턴이 은은하게 적용되어 있어 슬림함을 강조했다. 블랙, 인디고 나이트 2가지 색상이다.

남성용은 야간 운동 시 유용한 재귀반사 프린트를 뒷편 발목 부분에 적용해 안전성을 높였으며, 신축성이 뛰어난 반바지를 따로 혹은 레깅스와 같이 착용할 수 있도록 세트로 출시해 실용성을 높였다. 블랙 1가지 색상이다.
©K2

'오싹(OSSAK) 스커트 레깅스'는 스커트와 레깅스가 일체형으로 되어있는 여성용 제품으로 레깅스만 단독으로 착용하는 것이 부담스럽거나 체형 커버를 원하는 경우 착용하기 좋다. 스커트와 레깅스에 통기성이 우수한 메쉬 소재를 적용해 산뜻하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컬러는 블랙 1가지다.
K2 상품기획부 이양엽 부장은 "편안한 착용감은 물론 냉감 효과를 극대화하여 무더운 여름에도 시원하고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는 레깅스"라며 "'올 여름 '오싹(OSSAK) 레깅스' 시리즈를 통해 스타일리시한 애슬레저룩을 연출해 보기 바란다"고 전했다.

강인귀 기자 deux1004@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