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양주 효순미선평화공원으로 옮겨지는 '소녀의 꿈'

김진환 기자 입력 2020.05.14. 11:30

효순미선평화공원조성위원회 직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충정로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교육원에 서 있는 효순미선 시민추모비 '소녀의 꿈' 이전 작업을 하고 있다.

효순미선 시민추모비 '소녀의 꿈'은 지난 2002년 주한미군 장갑차에 의해 희생된 두 여중생을 기억하기 위해 시민 모금으로 2012년 제작되었으며, 오는 6월 13일 18주기 추모제에 맞춰 경기도 양주시 효순미선평화공원으로 이전하게 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효순미선평화공원조성위원회 직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충정로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교육원에 서 있는 효순미선 시민추모비 ‘소녀의 꿈’ 이전 작업을 하고 있다.

효순미선 시민추모비 ‘소녀의 꿈’은 지난 2002년 주한미군 장갑차에 의해 희생된 두 여중생을 기억하기 위해 시민 모금으로 2012년 제작되었으며, 오는 6월 13일 18주기 추모제에 맞춰 경기도 양주시 효순미선평화공원으로 이전하게 된다. 2020.5.14/뉴스1

kwangshinQQ@news1.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