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데일리

KFC, 닭껍질튀김 전국 매장서 정규 메뉴로 출시

송주오 입력 2020. 05. 20. 10:19 수정 2020. 05. 20. 21:53

기사 도구 모음

글로벌 치킨 전문 브랜드 KFC가 지난해 한정 출시해 전국적으로 화제가 됐던 닭 특수부위 닭껍질튀김을 전국 매장에 정규 메뉴로 출시했다.

KFC 관계자는 "닭껍질튀김 원조의 맛을 다시 경험하고 싶은 고객들을 위해 정식 메뉴로 출시하기로 결정했다"며 "특히 봄, 여름 시즌에 맥주나 음료와 곁들이기 좋은 닭 특수부위 시리즈 메뉴로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송주오 기자] 글로벌 치킨 전문 브랜드 KFC가 지난해 한정 출시해 전국적으로 화제가 됐던 닭 특수부위 닭껍질튀김을 전국 매장에 정규 메뉴로 출시했다.

(사진=KFC)
KFC는 그동안 일부 매장이나 기간에 따라 한정적으로 선보여왔던 원조 닭껍질튀김을 고객들의 지속적인 문의와 요청에 따라 상시 판매하기로 했다.

닭껍질튀김은 닭가슴살 부위의 껍질만을 떼어내 튀긴 것으로, 짭짤한 맛에 쫄깃하면서도 바삭한 식감이 특징이다. 함께 제공되는 살사 소스는 풍미가 한 층 업그레이드 돼 닭껍질튀김을 보다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살사소스는 별도 판매하고 있어 다른 메뉴와도 함께 즐길 수 있다.

일부 특수 매장을 제외한 전국 KFC 매장에서 주문이 가능하며 KFC 앱(딜리버리, 징거벨오더)과 다양한 딜리버리 주문 채널을 이용하면 보다 쉽고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

KFC 관계자는 “닭껍질튀김 원조의 맛을 다시 경험하고 싶은 고객들을 위해 정식 메뉴로 출시하기로 결정했다”며 “특히 봄, 여름 시즌에 맥주나 음료와 곁들이기 좋은 닭 특수부위 시리즈 메뉴로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주오 (juoh413@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