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시스

日 미쓰비시중공업, 국산 제트여객기 개발 보류

유세진 입력 2020.05.22. 18:13

최초의 국내산 제트 여객기 개발에 나섰던 일본의 미쓰비시(三菱)중공업이 국산 제트기 개발을 보류하기로 해 여객기 개발 계획을 대폭 재검토하기로 했다고 일본 NHK 방송이 22일 보도했다.

미쓰비시중공업은 70석 규모의 제트 여객기 개발이 지연되면서 기업 실적에 큰 영향을 받음에 따라 개발을 보류하게 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향후 항공기 수요마저 불투명한 상황이어서 국산 제트 여객기 개발은 어려운 상황에 직면하게 됐다고 NHK는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연으로 기업 실적에 큰 영향
코로나19로 항공수요 불투명..힘든 상황
【도쿄=뉴시스】 조윤영 특파원 = 도쿄의 미쓰비시중공업 본사 입구 모습. 2019.02.15. yuncho@newsis.com

[서울=뉴시스]유세진 기자 = 최초의 국내산 제트 여객기 개발에 나섰던 일본의 미쓰비시(三菱)중공업이 국산 제트기 개발을 보류하기로 해 여객기 개발 계획을 대폭 재검토하기로 했다고 일본 NHK 방송이 22일 보도했다.

미쓰비시중공업은 70석 규모의 제트 여객기 개발이 지연되면서 기업 실적에 큰 영향을 받음에 따라 개발을 보류하게 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향후 항공기 수요마저 불투명한 상황이어서 국산 제트 여객기 개발은 어려운 상황에 직면하게 됐다고 NHK는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btpwls@newsis.com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