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시스

쿠팡, 부천 이어 고양물류센터서도 확진자..건물 폐쇄(종합)

손정빈 입력 2020.05.28. 10:39

쿠팡이 부천물류센터에 이어 고양물류센터도 폐쇄했다.

쿠팡은 28일 "해당 물류센터 사무직 직원 한 명이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아 센터 전체를 폐쇄하고 방역 당국과 함께 필요한 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했다.

쿠팡은 해당 직원과 접촉했을 가능성이 있는 모든 직원을 귀가시키고 자가 격리 조치했다.

쿠팡 관계자는 "향후 상황 변화에 따라 직원들에게 필요한 안내와 지원을 계속 제공할 계획"이라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고양물류센터, 일반 상품 취급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쿠팡이 부천물류센터에 이어 고양물류센터도 폐쇄했다. 쿠팡은 28일 "해당 물류센터 사무직 직원 한 명이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아 센터 전체를 폐쇄하고 방역 당국과 함께 필요한 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했다. 고양물류센터는 일반 상품을 취급한다.

쿠팡에 따르면 이 직원은 지난 26일 오후 발열 증세를 보여 퇴근 후 진단 검사를 받았다. 이후 이날 0시께 확진 판정을 받았고, 오전에 인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쿠팡은 해당 직원과 접촉했을 가능성이 있는 모든 직원을 귀가시키고 자가 격리 조치했다. 또 출근 예정이었던 모든 직원에게 문자 메시지를 발송해 출근하지 말라고 지시했다. 구체적인 접촉자수는 정확하게 파악되지 않은 상태다.

쿠팡 관계자는 "향후 상황 변화에 따라 직원들에게 필요한 안내와 지원을 계속 제공할 계획"이라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