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코로나19 심리 방역 체계 강화해야"

이종영 입력 2020. 06. 18. 22:2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대구]
대구경북 지역 주민들에 대한 코로나19 심리 방역체계를 강화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대구경북연구원 박은선, 김기철 박사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감염에 대한 불안과 공포 등 이른 바 '코로나 블루'가 확산하고, 지역 주민들의 스트레스 경험도 높아지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에 따라 확진자와 의료인 등이 겪은 부정적 감정을 해소하고 일상복귀를 돕는 마음치료센터를 운영하는 등 맞춤형 방역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종영 기자 (myshk@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