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지디넷코리아

페이스북 사면초가..대형기업 연이어 '광고 중단'

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 입력 2020.06.30. 09:08 수정 2020.06.30. 09:23

페이스북 광고 거부 운동이 확대되고 있다.

아디다스, 베스트바이 등 유명 기업들이 혐오 발언 유포 플랫폼이 되고 있는 페이스북 광고를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아디다스, 베스트바이, 포드, HP 등 주요 광고주들이 페이스북 광고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CNBC가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런 운동에 위협을 느끼고 페이스북 광고 중단을 선언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는 상황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트럼프 혐오발언 유포" 이유..아디다스·HP 등 잇단 거부

(지디넷코리아=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페이스북 광고 거부 운동이 확대되고 있다. 아디다스, 베스트바이 등 유명 기업들이 혐오 발언 유포 플랫폼이 되고 있는 페이스북 광고를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아디다스, 베스트바이, 포드, HP 등 주요 광고주들이 페이스북 광고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CNBC가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대통령 선거를 앞둔 미국에선 트럼프의 선거 홍보 광고가 핫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인종 차별과 폭력을 선동한다는 비판이 거세게 제기된 때문이다.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 (사진=씨넷)

그 여파로 트위터, 스냅챗 등 주요 소셜 플랫폼들은 트럼프 정치 광고 게재를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하지만 페이스북은 정치 광고 중단에 대해선 유보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다.

그러자 소비자들이 대거 반발하면서 광고주들을 압박하기 시작했다. 이런 운동에 위협을 느끼고 페이스북 광고 중단을 선언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는 상황이다.

보도에 따르면 아이다스와 자회사인 리복은 7월말까지 전 세게에서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 광고를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소비자 가전 판매점인 베스트바이도 7월1일부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광고를 중단한다.

생활용품 전문업체 크로락스는 아예 올 연말까지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 광고를 집행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 광고 물량들은 다른 미디어에 소화할 계획이다.

패스트푸드 전문 체인인 데니스 역시 7월 한 달 동안 페이스북 광고 거부 캠페인에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IT기업인 HP와 자동차업체 포드 역시 페이스북 광고 거부 운동에 동참했다.

이들에 앞서 코카콜라, 혼다, 스타벅스, 버라이즌, 유니레버 등도 당분간 페이스북에 광고를 게재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sini@zdnet.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