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20대 미군 남녀 2명 확진..오산미공군기지로 입국

정숭환 입력 2020. 07. 06. 22:49

기사 도구 모음

경기 평택시는 6일 72~73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72번 확진자는 20대 여성 미군, 73번 확진자는 20대 남성 미군이다.

지난 4일 K-55 오산미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한 뒤 검체채취 검사를 벌인 결과 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부대 내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DB사진

[평택=뉴시스] 정숭환 기자 = 경기 평택시는 6일 72~73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72번 확진자는 20대 여성 미군, 73번 확진자는 20대 남성 미군이다. 지난 4일 K-55 오산미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한 뒤 검체채취 검사를 벌인 결과 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부대 내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시는 미군측에서 진행중인 역학조사결과 특이사항이 확인될 경우 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개키로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swith01@naver.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