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시아경제

SSG닷컴 "코로나에 바뀐 여름 휴가 트렌드..캠핑 용품, 백팩 매출↑"

이승진 입력 2020. 07. 28. 09:54

기사 도구 모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차박(차량에서 숙박하는 캠핑)'이나 '홈캠핑' 등 국내여행으로 여름휴가를 보내는 이들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SSG닷컴이 6월 1일부터 7월 27일까지 약 두 달 간 매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캠핑', '여행용 가방' 등 휴가철 상품 매출이 직전 두 달 대비 50% 가량 증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차박(차량에서 숙박하는 캠핑)'이나 '홈캠핑' 등 국내여행으로 여름휴가를 보내는 이들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SSG닷컴이 6월 1일부터 7월 27일까지 약 두 달 간 매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캠핑', '여행용 가방' 등 휴가철 상품 매출이 직전 두 달 대비 50% 가량 증가했다. 반면 같은 기간 '여권지갑', '멀티어댑터' 등 해외여행 관련 상품은 미미한 수준의 성장세를 보여 달라진 휴가철 소비 풍속도를 반영했다.

특히 인파가 붐비는 곳을 피해 한산한 휴가를 즐기려는 고객이 늘며 ‘차박’ 관련 용품 매출이 호조세를 보였다. 차량 트렁크와 연결할 수 있는 '도킹텐트'와 '에어매트’는 각각 664%와 90%, ‘아이스박스’류는 약 10배 이상 매출이 늘어났다.

캠핑에서 빠질 수 없는 육류 소비도 함께 늘었다. 전체 매출은 10% 이상 늘었으며 등심이나 안심, 채끝 등 구이용 우육 판매량은 20% 가량 증가했다. 최근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는 밀키트를 선호하는 트렌드에 따라 '피코크 부채살 스테이크 밀키트(322g)' 등 관련 상품 판매도 부쩍 뛰었다.

집에서 캠핑을 즐기는 '홈캠핑' 관련 상품 구매도 눈에 띄게 많아졌다. 야외 느낌을 주는 인조 잔디 주문량이 15배 늘었으며 ‘인텍스 풀장’ 등 실내 물놀이 용품 매출도 약 252% 증가했다. 외부 접촉 없이 집에서 휴가를 즐길 수 있다는 점과 평소와 달리 색다른 집을 꾸밀 수 있다는 점이 인기 요인으로 분석된다.

통상 학교 개학철이 매출 성수기로 알려진 '백팩' 상품 성장세도 눈에 띈다. 같은 기간 20% 이상 매출 신장 추이를 보였으며 지난해 성수기 시즌(2~3월)과 비교 시에도 70% 이상 늘며 높은 판매고를 나타냈다. 해외 여행이 불가능해지며 캐리어가 필요한 비행기 대신 기차나 버스를 이용해 작은 가방을 메고 여행하는 이른바 '백패킹' 족이 늘어난 경향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여행용 캐리어는 용량이 ‘작을수록’ 매출이 늘어나는 추세를 보였다. 단기간 여행에 적합한 24인치 이하 기내용 캐리어 매출은 128% 이상 늘었지만 장기간 여행에 필요한 28인치 이상 수화물용 캐리어는 30% 증가하는데 그쳤다. 최근 작은 소품을 넣을 수 있는 가벼운 ‘미니캐리어’ 상품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인기를 끌며 2030 고객 중심으로 판매가 늘기도 했다.

한편, SSG닷컴은 이러한 상품 트렌드를 반영해 오는 8월 4일까지 프리미엄 특가 코너 ‘해피바이러스’를 통해 ‘콜맨’, ‘버팔로’, ‘힐레베르그’ 등 아웃도어 전문 브랜드 캠핑용품 100여 종을 최대 10% 할인 판매할 예정이다.

최택원 SSG닷컴 영업본부장은 "본격적 피서철을 앞둔 고객들이 만족스러운 휴가 채비에 나설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준비하겠다"며 “시즌성을 반영한 발빠른 상품 트렌드 파악을 통해 만족도 높은 상품을 제안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