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디지털타임스

장세용 구미시장 실검에..왜?

백인철 입력 2020. 08. 12. 17:14

기사 도구 모음

장세용 경북 구미시장이 포털사이트 실검에 올랐다.

장 시장은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태풍이 상륙하는데도 4박 5일간 휴가를 떠나 원성을 사고 있다.

11일 구미시에 따르면 장 시장은 구미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지난 10일부터 5일간 여름 휴가를 떠났다.

장 시장이 휴가를 떠난 10일에는 집중호우로 덕산교와 구미교 네거리 차량 통행이 제한되고 낙동강과 구미천 수위가 급상승하기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장세용 구미시장 [연합뉴스]

장세용 경북 구미시장이 포털사이트 실검에 올랐다.

장 시장은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태풍이 상륙하는데도 4박 5일간 휴가를 떠나 원성을 사고 있다.

11일 구미시에 따르면 장 시장은 구미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지난 10일부터 5일간 여름 휴가를 떠났다.

호우에다 태풍 '장미'까지 겹쳐 구미시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한 상황이었으나 이를 외면했다는 지적이다.

지난 6~11일 집중호우가 내리자 시는 매일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침수된 도로와 맨홀 등을 응급복구했다.

장 시장이 휴가를 떠난 10일에는 집중호우로 덕산교와 구미교 네거리 차량 통행이 제한되고 낙동강과 구미천 수위가 급상승하기도 했다. 구미는 9일부터 11일 오전 8시까지 평균 강우량은 98㎜를 기록했고, 11일에도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백인철기자 chaos@dt.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