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마스크 고쳐쓰는 조국 前 장관

김진환 기자 입력 2020.08.14. 09:52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자녀 입시 · 사모펀드 비리와 감찰 무마 의혹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공판기일에 출석해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0.8.14/뉴스1

kwangshinQQ@news1.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