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SBS

[스브스뉴스] 인재 빼간 중국, 수백조 써도 안 되는 것?

남영주 PD, 하현종 총괄PD 입력 2020.08.20. 18:13 수정 2020.08.25. 10:27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술도 사람도 빼간 중국, 수백조 부었지만..한국이 '100% 독점한' 이것 근황

7년 전 한국에 방문한 시진핑 주석이 한국산 TV에 감탄하고 돌아갔습니다. 중국으로 돌아간 그는 2년 후인 2016년 한국을 꺾고 'OLED 디스플레이 기술 세계 1등'이 되겠다는 야심 찬 계획을 발표했죠. 이 계획을 발표한 후 중국이 가장 공을 많이 들인 분야 중 하나는 바로 '인재 영입'입니다. 특히 중국은 '한국 인재'를 영입하는 데에 사활을 걸고 있다고 합니다. 또 중국 정부는 OLED 기술에 수십조, 수백조 원 규모의 천문학적인 예산을 쏟아붓고 있기도 합니다. 그런데도 전문가들은 "아직 중국이 한국의 아성을 깨뜨리기엔 부족하다"고 하는데요. 한국이 현재 OLED 세계 시장 점유율 90~100%를 차지할 만큼 압도적인 기술력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이죠. 중국과 한국 사이에서 벌어지는 'OLED 기술 전쟁' 그 이야기를 정리했습니다.

(책임 프로듀서 : 하현종, 프로듀서 : 이아리따, 연출 : 남영주, 촬영 : 정훈·문소라, 편집 : 정혜수, CG : 김태화, 내레이션 : 장정민 인턴, 담당인턴 : 이수빈, 제작지원 : LG전자)

(SBS 스브스뉴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